머니투데이_전기차 킥보드 전자전에 각종 차량 전시된 이유는

 In 언론기사

애플이 차세대 스마트폰에 얼굴인식 기능을 탑재할 것으로 보여 기존에 나와 있던 홍채인식과 한판 승부를 벌일 것으로 예상된다.

21일 업계에 따르면 애플이 오는 9월 출시될 것으로 알려진 아이폰8에 안면인식 기능을 추가할 것이라는 분석이 유력하다. 애플은 이전부터 안면인식 관련 기업 인수 및 투자를 강화해왔기 때문이다.

전날 애플은 이스라엘의 스타트업 ‘리얼페이스’를 전격 인수했다. 2014년 설립된 리얼페이스는 머신러닝 기반의 안면인식 기능을 보유하고 있다.

애플은 지난해 4월 미국 특허청에 전면 카메라를 통해 사용자를 인식하는 안면인식 기능에 대한 특허를 출원하기도 했고, 최근 나온 JP모건의 보고서에선 3D레이저 스캐너를 장착할 것이라는 분석이 나오기도 했다.

로드 홀 JP모건 애널리스트는 “아이폰8용 부품 공급망을 조사한 결과 화면 전체를 디스플레이로 감싸는 디자인을 채택했다”며 “3D레이저 스캐너는 안면인식, 증강현실(AR), 가상현실(VR) 등 다양한 용도로 사용될 수 있다”고 설명했다.

애플은 2013년 이스라엘에 본사를 둔 동작감지 팹리스업체 프라임센스를 약 3억6000만달러에 인수하기도 했다. 프라임센스는 D스캐닝 애플리케이션용 센서 등을 제작했고, 마이크로소프트의 동작감지센서 키넥트 기술개발에도 참여한 바 있다

Recent Posts
0